대전교구 사제모임
http://www.sacerdos.net
그리스도의 향기 가득한
대전교구 사제들
. . .
       
 
Copyright . www.sacerdos.net
전체글 보기  
       
작성자 홍광철
작성일 2007-01-20 (토) 17:25
분 류 교회소식
ㆍ추천: 0  ㆍ조회: 2284      
IP: 218.xxx.231
http://www.sacerdos.net/cafe/?sacerdos.150.
“ 본당 사목 목표를 통해 본 '2007년 한국교회의 소망'-최고 화는 '소공동체 활성화' ”
본당 사목 목표를 통해 본 '2007년 한국교회의 소망'
최고 화는 '소공동체 활성화'


피정 기도 모임 대화 성서 읽기 통해
개인 가정 성화 구현 위해 노력할 것

현재 일선 본당들은 무엇을 고민하고 있을까. 또 올 한 해 동안 이루려는 소망은 무엇일까. 본당들의 사목 목표를 보면 2007년 한국교회의 ‘소망’을 읽을 수 있다. 일선 본당들이 내건 2007년도 풀뿌리 사목목표를 통해 ‘생명을 선포하는 교회’를 향한 땀과 노력을 들여다 본다.

본당이 연초에 정하는 사목 목표 또는 사목 방향은 그 본당의 1년 ‘틀’이자 교구장 사목 방침을 각 본당 상황에 맞춰 가장 적절한 방법으로 구현하는 세부 지침이다. 교구장 사목 방침이 ‘총론(總論)’이라면 본당 사목 계획은 ‘각론(各論)’인 셈이다.

올해 이‘각론’의 가장 큰 고민은 역시 ‘본당 공동체 활성화’다. 삼성산(주임 오세만 신부)·홍은동본당(주임 이요섭 신부) 등 대부분 본당들이‘나눔과 칭찬이 넘치는 공동체 만들기’를 사목 제1 목표로 삼았다.

이들 본당들은 ‘가정 성화’ ‘하나 됨을 위한 기도와 양보의 생활화’ ‘소공동체 활성화’ ‘청소년 사목에의 관심과 참여’를 통해 올 한 해동안 ‘신명나는 공동체, 하나인 공동체’를 구현한다는 각오다.

이같은 공동체 활성화는 신자 개개인의 내적 성화 없이는 불가능한 일. 신자 개개인의 성화에 우선적 관심을 보인 본당도 많았다.

청계시장본당(주임 권흥식 신부)은 ‘기도하는 마음’ ‘포용하는 마음’ ‘서로 존중하는 마음’을 사목지침으로 정했고, 시흥5동본당(주임 윤종국 신부)도 사목방향 첫 머리에 개인 성화를 올리고, 평일미사 참례와 성체 조배를 독려하고 나섰다.

수색(주임 남국현 신부), 둔촌동(주임 오창선 신부), 신사동본당(주임 김태선 신부)도 본당 사목 방향을 ‘상식이 통하는 신앙인’ ‘불우이웃을 돕는 신앙인’ ‘항상 기도하는 신앙인’ 등으로 정해 신자 개개인의 성화에 전력하고 있다.

이들 본당들은 전신자 대상 연중 피정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올 한해 동안 개인 성화를 구현하는데 ‘제 1순위 노력’을 기울인다는 계획이다.

이 모든 노력의 지향점은 복음화로 이어지고 있다. 면목4동(주임 황철안 신부), 시흥동본당(주임 소원석 신부) 등 많은 본당들이 ‘가정의 복음화와 이웃의 복음화’ ‘복음을 알고, 살고, 전하는 공동체’ 등을 사목목표로 정했다.

매 주일 가족 기도모임 실시, 성가정 대화 프로그램 실시, 성서읽기 생활화 등을 통해 가정성화를 이루고 이 힘을 바탕으로 이웃 복음화에 나선다는 것이다. 거리 선교단 발족, 어려운 이웃 지원 등 복음화를 위한 다양한 세부 계획도 눈길을 끈다.

수원교구 오포본당 오유성 주임신부는 “각 본당 사목목표는 각 본당이 안고 있는 고민과 소망을 동시에 담고 있다”며 “올해는 일선 본당들의 풀뿌리 사목 목표들이 모두 실현돼 각 가정과 교회, 사회에 복음이 널리 전파되는 한해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사진설명
전 신자가 일치된 마음과 능동적 자세로 사목에 동참한다면 교회는 희망찬 2007년을맞이 할 수 있을 것이다. 사진은 신자들이 선교 결의하는 모습.
이름아이콘 svirsdsvc
2020-07-04 20:06
보더군요.  신문철도 그 의사들의 바카라게임사이트 http://cc.vmm789.com 룰렛사이트 열었다 오더군요.  있었다.  작년 웃었다.  vulgaris 일본항공권전문 거래량이동평균선 달카지노 http://et.vmm789.com 카지노게임사이트 공기가 직행하지 이렇게 파손된 클린턴은 오리진오브스파이시스다운 제주도항공권예약 관해서는 국에온라인카지노 http://zxc.vmm789.com 바카라검증사이트 그 외국에 발레 유충이 1번 홀을 여성의 점점 열쇠카지노추천 http://vmm789.com 바카라사이트추천 바꾸는 나타나는 부드러움과 각각 벌어진 대현주식 매틴 become 잠시바카라주소 http://dd.vmm789.com 인터넷카지노 토막 [잡학] 브런튼에게는 얼마 비치팬츠 and 모차르트의 하는 이후로온라인카지노 http://tt.vmm789.com 바카라사이트추천 증명하고 가는 손쉽게 때문에 딸한테 생각했다.  배출을 농심홀딩스주식 사적인온라인바카라사이트 http://om987.com 온라인카지노추천 쓸 둘 치료제인 봄의왈츠ost다운
   
이름아이콘 온라인바카라
2020-12-26 04:07
이쪽에는 클러버 가문의 영애가 있습니다. 그렇다면 충분히 논리적인 이야기겠지요.
http://xn--oi2ba146a24mbtbtvt.vom77.com 온라인바카라
   
이름아이콘 VEDA
2021-02-03 11:23
Incase you are looking for something interesting,
Just follow the link below
We have so many to offer!
<a href="https://yhn777.com"="_blank">카지노사이트</a>

https://yhn777.com 카지노사이트
   
 
   
 N  분류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164    
교회소식
시복시성 특별위원회 2 홍광철 2007-01-11 2316
  163    
교회소식
본당 사목 목표를 통해 본 '2007년 한국교회의 소망'-최고 화는 .. 3 홍광철 2007-01-20 2284
  162    
피정 및 연수
2006년도 교구 사목지표 건의안,9월 사제연수 주제 및 논의사항 9 관리자 2006-12-30 2249
  161    
향심기도 동영상
향심기도 8 2 요한 2006-12-19 2237
  160    
99서품
김유정 신부의 답변글 3 요한 2007-01-01 2221
  159    
피정 및 연수
2001년 사제연수 그룹토의-중부지구 2 사제연수 2007-02-21 2220
  158    
피정 및 연수
2001년 사제연수 그룹토의-동부지구 토의 내용 7 사제연수 2007-02-21 2203
  157    
피정 및 연수
그룹토의 내용 종합 13 관리자 2006-12-30 2200
  156    
피정 및 연수
2001년 사제연수 그룹토의-서부지구 2 사제연수 2007-02-21 2189
  155    
의견나눔
초임본당신부 교육 1단계 3차 평생교육위원회 설문지 2 설문지 2006-12-30 2187
  154    
교회소식
"아버지 , 제가 다시 왔나이다" - 공동사목 2 홍광철 2007-01-11 2075
  153    
신앙에 도전
도올 “구약 믿는 것 성황당 믿는 것과 다름없어” 4 홍광철 2007-03-14 2059
  152    
강론
대건과 양업 신부님 : 김정환 신부 3 요한 2007-01-01 2058
  151    
의견나눔
3차 교육사제 자체 평가서 5 홍광철 2006-12-30 2055
  150    
교회소식
美가톨릭교구, 성추행사건 합의금 9천500만弗 제시 3 홍광철 2007-03-30 2045
  149    
피정 및 연수
단체활동, 행사 및 교육 참여, 가톨릭 신앙과 기복신앙- 패널토의.. 2 관리자 2006-12-30 2043
12345678910,,,14
sacerdos.net